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수성구, ‘아픈아이 돌봄지원사업’으로 돌봄 공백 최소화

기사승인 2024.06.17  10:39:04

공유
default_news_ad1

- - 맞벌이 등으로 보호자 부재 시 아이돌보미가 재가돌봄, 병원 동행 서비스 제공

대구 수성구는 지난 2월 대구시 최초로 운영을 시작한 ‘아픈아이 돌봄지원사업’이 자녀를 둔 양육자에게 큰 호응을 받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아픈아이 돌봄지원’은 부모가 맞벌이 또는 급한 용무로 아픈 아이들을 돌보기 어렵거나 병원 동행을 할 수 없는 경우, 아이돌보미가 보호자를 대신해 재가 돌봄과 병원 동행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수성구에 주소를 둔 취업 한부모가정, 맞벌이 가정이다.

3개월 ~ 12세 이하 어린이집, 학교 등 시설 이용 아동이 질병과 같은 이유로 일시적인 돌봄이 필요할 때, 수성구가 소득 수준과 상관없이 돌봄서비스 본인부담금 전액을 지원한다.

단, 자녀당 하루 최대 12시간, 연간 10일 이내로 무료 서비스를 지원하며 이를 초과하면 본인부담금을 내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올해 신규사업으로 5월 말까지 48가구가 이 사업을 통해 혜택을 받았다.

돌봄이 필요한 가정은 아이돌봄서비스 홈페이지(https://www.idolbom.go.kr)에서 회원가입 후 수성구가족센터로 유선(☎ 053-795-4200) 신청하면 된다.

이승아 기자 juriana@hanmail.net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기획탐방

set_C1
default_side_ad2

동영상 뉴스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